공지사항

스킵 네비게이션


공지사항

문서 위치와 인쇄


본문내용

제목

女, 한지로 물들이다_김선옥 초대전

  • 미투데이
  • 싸이월드 공감
  • 네이버
  • 구글

관리자 | 조회 123 | 2017-09-22 09:38

본문 내용


 



 

 

 

, 한지로 물들이다_김선옥

 

전주미술관(관장 김완기)2017927일부터 1119일까지 전북출신 중견 여류 작가 로, 한국 채색화의 발전적 방향 모색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열정이 남다른 김선옥 작가의 작품세계를 조명하는 , 한지로 물들이다_김선옥 개최한다.

 

김선옥 작가는 부안에서 태어나 원광대 미술대학을 졸업하고 한국화의 수묵담채화가 두드러지는 지역적 특성과 면면히 마주하며, 채색화가로서의 한길을 걸어왔다. 탄탄한 조형기법을 소유한 작가는 전통과 현대의 시공간을 초월한 작품세계를 추구하며 시대적 반영을 꾀하였고, 한국적인 채색화의 발전적 방향을 모색하며 재료와 작품 연구에 몰두해왔다.

 

이번 전시의인물 연작은 작가로서 20여년의 내공과 세월을 발현하는 결정체이자 자신의 내면과 담담하게 마주한 변화의 모색에서 비롯되었다.

 

이번라는 연작에서 일관되게 나타나는 소녀의 모습을 자연스럽게 연결해주는 매개체 역할로 무당벌레, 금붕어, 나비, 파랑새, 꿀벌 등이 등장한다. 빨간 주머니를 움켜 쥔 소녀의 어깨에 무당벌레의 등장은 길조이자 행운의 암시적 표현으로 진실한 사랑이 오기를 기다리는 수줍은 소녀의 모습을 담은 대표작 이다. 또한 소녀의 어깨와 머리 위를 유유자적 노니는 금붕어는 기쁜 소식을 기다리는 소녀의 간절함을 담은 은유적 표현이며, 파랑새의 등장은 동화 속 교훈처럼 이번 전시를 통해 우리가 바라는 진정한 행복은 결코 멀리 있지 않고 가까이에 있음을 다시 한 번 생각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응시하는 듯 무표정한 소녀의 모습에서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의 질풍노도를 대변하며 작가는 이야기하고 있다. 피할 수 없으면 즐기고, 기꺼이 받아들일 줄 아는 성숙된 자세로 여여하게 살아가라며 희망의 메시지를 담고, 이는 작가 스스로에게 던지는 선문답으로 발현되었다.

 

 

전시개요

제목:, 한지로 물들이다_김선옥

기간: 2017. 9. 27() ~ 11. 19()

장소: 전주미술관 기획전시실

작품: 인물 채색화 작품

체험: <행복을 담은 생활도자기 빚기> 9. 27()15:00~16:00

교육: <아티스트토크_작가와의 대화> 9. 27()16:00~

 

 

 

 

 

 

첨부파일


본문 다시읽기

리뷰컨텐츠는 현재 페이지의 본문내용에 다시 접근할 수 있도록 링크를 제공합니다.